기사검색

충남도, 2022년 관광자원개발사업 신규 15건 발굴

가 -가 +

방영호 기자
기사입력 2021-07-27

 

▲ 충남도, 2022년 관광자원개발사업 신규 15건 발굴  © 뉴스파고

 

[뉴스파고=방영호 기자] 충남도는 ‘2022년 관광자원개발사업’으로 신규사업 15건을 발굴했다고 27일 밝혔다. 

 

문화체육관광부 공모 심사로 추진되던 관광자원개발사업은 지난해부터 지방자치단체로 이양돼 도가 직접 발굴·선정하고 있다. 

 

마무리·계속 사업 외에 내년부터 신규로 사업을 시행할 시군과 사업을 상반기부터 조사했으며, 관광 전문가로 구성한 심사위원회 심사를 거쳐 최종 10개 시군 15건을 선정했다. 

 

이번에 발굴한 사업은 자연을 활용한 이색 관광지 조성, 체험형 관광 기반 시설 구축 및 관광지 환경 개선 사업 등 다양하다. 

 

최종 심사 결과 신규사업 가운데 부여 백마강 생태공원 조성, 태안 몽산포 랜드마크 조성, 논산 선샤인랜드 가상현실(VR) 밀리터리 체험 콘텐츠 개발이 우수사업으로 뽑혔으며, 이외에도, 예산 예당호 모노레일 설치, 청양 칠갑호 수상 관광 조성, 당진 삽교호 관광지 보행 환경 개선, 보령 천수만 해변 트레킹 코스 조성, 계룡 충남형 4차산업 평화체험 조성, 서천 생태관광기차 설치, 금산 개삼터공원 관광자원개발 등도 발굴했다. 

 

도는 전문가 의견을 반영해 2022년 관광자원개발사업 계획을 수립하고 내년부터 본격 추진할 예정이다. 

 

도 관계자는 “이번에 발굴한 관광자원개발사업의 원활한 추진을 위해 본예산 확보에 주력할 계획”이라며, “앞으로도 도내 관광지를 찾는 관광객이 즐겁고 만족스러운 여행을 할 수 있도록 볼거리, 체험 거리 조성에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뉴스파고.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