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검색

충남도의회, ‘충남 농촌형 주민자치회 고도화 연구모임 정책토론회’ 개최

가 -가 +

고영호 기자
기사입력 2020-06-04

▲ 충남도의회, ‘충남 농촌형 주민자치회 고도화 위한 연구모임 정책토론회’ 개최  © 뉴스파고

 

[뉴스파고=고영호 기자] 충남도의회 충남 농촌형 주민자치회와 정책 융복합을 위한 연구모임(대표 김명숙 의원)은 오는 8일 청양복지타운 강당에서 ‘충남 농촌형 주민자치회 고도화를 위한 연구모임 정책토론회’를 개최한다고 4일 밝혔다. 

 

이번 토론회는 농촌형 주민자치회로 전환 방향을 모색하고 관련 정책 토대를 구축해 실질적인 정책 융·복합이 이뤄질 수 있는 방안을 찾고자 연구모임 대표인 김명숙 의원(청양·더불어민주당)이 마련했다.

 

김 의원이 좌장을 맡고, 하경환 행정안전부 주민복지서비스개편추진단 과장의 ‘2020 주민자치형 공공서비스 구축사업 추진방향’, 안호 충남도 자치행정과장의 ‘충남 주민자치 정책방향’ 주제 발표와 송윤섭 옥천군 안남면 지역발전위원의 ‘주민자치와 안남면 지역만들기’ 사례 발표 순으로 진행된다. 

 

토론자로 참여하는 김종수 천안시 병천면 기초생활거점육성사업 추진위원장과 이병도 서천군 마산면 주민자치회장, 정창득 태안군 원북면 주민자치회장, 노승복 청양군 마을만들기지원센터장, 노계향 대통령소속 자치분권위원회 전문위원은 주민주도 마을만들기와 발전소 주변 지역자원기금 활용, 자치분권 방향과 읍면동 주민자치 활성화 방안 등을 주제로 다양한 의견을 제시할 예정이다. 

 

김 의원은 “충남은 읍·면지역 주민자치위원회와 상위 단계로 전환한 주민자치회가 많은 지역”이라며, “토론회에서 제시된 정부와 현장의 생생한 소리는 우리가 나아가야 할 주민자치회 활성화에 밑거름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전문가의 다양한 의견을 모아 지역정책사업을 발굴하고 주민대표와 행정부서간 정책 융복합 플랫폼을 구축해 향후 충남 농촌형 주민자치회 운영 방식과 주민참여예산, 도시재생, 커뮤니티 케어 등 다른 분야로 확산되는 의견 수렴의 장이 되길 기대한다”고 밝혔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뉴스파고.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