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검색

충남경찰, 봄철 선별적 음주단속...13명 적발

가 -가 +

고영호 기자
기사입력 2020-03-31

 

▲ 충남경찰, 봄철 선별적 음주단속...13명 적발  © 뉴스파고

 

[뉴스파고=고영호 기자] 충남지방경찰청은 봄철 특별교통관리 일환으로 음주운전 가능성이 높은 장소를 선정 선별적(지그재그형) 음주단속을 실시한 결과 13명을 단속했다고 밝혔다.

 

최근 기온상승으로 음주운전 차량이 증가할 것으로 예상해 실시된 이번 단속은, 지난 20일부터 10일간 각 경찰서에서 22회에 걸쳐 지그재그식으로 실시됐으며, 적발된 음주운전자 중 정지수치에 해당하는 운전자가 7명으로 가장 많았고, 취소수치는 3명, 단속수치에 미치지는 못하지만 훈방을 한 운전자가 2명이고, 심지어 음주측정을 거부한 운전자도 1명 적발됐다.

 

경찰 관계자는 “지난 23일(월) 야간에 부여에서 선별적 음주단속을 하고있던 중 한 운전자가 ‘S’자 형태로 설치한 라바콘 지역에 이르러 멈칫거리고 심지어 주행하지 못하고 옆길에 차를 세워 음주운전 의심차량으로 판단해서 운전자에게 측정을 요구했는데, 이를 3차례 거부하여 음주측정 거부자로 적발을 하였는데, 알고보니 이전에도 음주운전으로 적발된 전력이 있는 운전자였다“고 밝혔다

 

충남지방경찰청 관계자는 “봄철 음주운전 가능성이 높고, 음주운전으로 인한 교통사고가 전년 동기간 대비 23%나 증가하여, 시간과 장소를 구분하지 않고 충남전역에서 선별적 음주단속을 계속적으로 실시할 것”이면서, “음주운전은 코로나 19보다 더 위험하다”고 강조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뉴스파고.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