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검색

천안시, ‘코로나19 원포인트 추경’ 500억원 긴급 편성

가 -가 +

안재범 기자
기사입력 2020-03-30

 

▲ 천안시청전경  © 뉴스파고

 

[뉴스파고=안재범 기자] 천안시는 30일 코로나19 총력 대응을 위해 긴급 추가경정 예산을 500억원 규모로 편성하고 천안시의회에 제출했다. 

 

코로나19 발생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취약계층의 생계지원과 소상공인·운수업체·실직자 등의 민생안정을 위해 100만원씩 긴급 지원하는 생활안정자금 472억원을 비롯해 코로나19 선별진료소 장비구입 등 성립전 예산 등을 28억원으로 편성·확정했다. 

 

시는 연매출 3억원 이하·카드 매출액이 20% 이상 감소한 소상공인 2만9600여명과 중위소득 80% 이하 일용직·비정규직 노동자·실직자 등 1만1300여명, 시내버스업체, 법인·개인택시에 생활안정자금을 긴급 지원한다. 

 

지원규모에는, 소상공인 긴급생계지원 296억원, 실직자 등 긴급 생계지원 113억원, 운수업체 재정지원 63억원, 코로나19 대응 28억원이 포함됐다. 

 

또 시는 행사성·일회성 경비 조정 등 강도 높은 세출구조조정과 기금 활용 등 추가재원 확보로 코로나19 대응 긴급지원 및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한 천안사랑카드 발급, 일자리 사업, 지역경제 활성화 분야에 재정을 중점 투자할 계획이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뉴스파고.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