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검색

충남도·시군 발주 건설 공사·용역 2400억 증가

가 -가 +

고영호 기자
기사입력 2020-03-19

 

▲ 충남도청전경     ©뉴스파고

 

[뉴스파고=고영호 기자] 올해 충남도 및 시·군 발주 1억 원 이상 건설 공사와 용역은 1005건에 금액으로는 지난해보다 2400억 원 이상 늘어난 1조 1023억 5900만 원인 것으로 나타났다.

 

19일 충남도가 지역건설산업 활성화를 위해 지역 업체의 공사·용역 참여율 등을 조사한 결과 이같이 나타났으며, 이는 지난해 887건 8591억 5400만 원보다 118건 2432억 500만 원 증가한 규모다.

 

올해 신규 건설공사는 646건 6417억 1400만 원, 계속 건설공사는 192건 3999억 1400만 원, 용역은 167건 607억 3100만 원이다.

 

도 발주 공사·용역은 내포신도시 충남스포츠센터 건립, 자연놀이뜰 건립, 천안 지식산업센터 신축, 안면도 관광지 연결도로 개설, KTX 공주역 진입도로 선형 개량, 지방하천 정비종합계획 수립 등 218건 3439억 5500만 원이다.

 

시·군은 787건 7584억 400만 원으로, 천안시 105건 1497억 9400만 원, 홍성군 56건 884억 3100만 원, 아산시 93건 784억 7700만 원, 서산시 97건 671억 5700만 원, 부여군 41건 613억 3800만 원 등의 순이다.

 

시·군 신규 건설공사로는 천안 유관순 열사 기념관 증축, 보령 쇗개포구 명소화 조성 사업, 아산 충남사회적경제 유통지원센터 신축, 서산 수석동 둠벙 조성, 논산 탑정호 수변생태공간 관광 명소화 사업, 부여 사비공예창작지구 기반 조성, 청양 매운고추체험나라 조성, 홍성 속동전망대 복합레저시설 조성, 예산 예당호 착한농촌체험세상, 태안 UV랜드 조성 사업 본공사 등이 있다.

 

계속 건설공사는 천안 도시 바람길숲 조성, 아산 곡교천 세월교 설치, 논산 딸기향 농촌테마공원 조성과 탑정호 출렁다리 조성, 금산 명품 후곤천길 조성, 부여 수리바위 관광 자원화, 홍성 남당항 해양공원 조성, 태안 동학농민혁명기념관 건립 사업 등이 있다.

 

이와 함께 도교육청 발주 1억 원 이상 건설 공사·용역은 287건 1674억 700만 원, 대전지방국토관리청은 16건 2275억 100만 원으로 조사됐으며, 또 도로공사, 철도시설공단, LH, 농어촌공사 등 4개 기관 발주 공사·용역은 373건 9482억 7300만 원으로 집계됐다.

 

이들 기관과 도, 시·군을 모두 합하면 도내 공공기관 발주 건설 공사·용역은 1681건 2조 4455억 원이다.

 

박연진 건설교통국장은 “이번 분석 자료는 코로나19 등으로 침체된 지역경제와 건설산업을 활성화하기 위해 도내 건설 관련 협회와 기업 등에 배포할 계획이다“라며 “앞으로 ‘지역건설사업 활성화 연구용역’을 발주하는 등 침체된 건설경기 회복을 위해 다각적으로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뉴스파고.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