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검색

천안시 동남구청, 오는 23일 새 둥지서 업무 개시

가 -가 +

한광수 기자
기사입력 2020-03-19

 

▲ 동남구 청사전경  © 뉴스파고

 

[뉴스파고=한광수 기자] 지난 2016년 12월부터 신청사 건립을 위해 임시청사를 사용하며 신청사 이전을 위한 준비에 총력을 기울여 오던 천안시 동남구청이 마침내 오는 23일 신청사에 새둥지를 튼다. 

 

동남구청은 천안시가 추진하고 있는 민간도시재생기금 1호 동남구청사부지 복합개발 도시재생사업에 따라 쇠퇴한 원도심에 활력을 불어넣는 새로운 거점으로 건립됐으며, 지난해 12월 준공됐으며, 연면적 7077㎡에 지하 4층∼지상 5층 규모로 조성됐다. 

 

주요 시설은, 지하 2~3층은 주차장(430면), 지하1층은 민원지적과1, 지상 1층은 민원지적과2·세무과, 2층은 주민복지과·건축과, 3층은 산업교통과·환경위생과·건설과, 4층은 동남구예비군지역대·기동대, 5층은 구청장실·자치행정과로 구성될 전망이다. 

 

그동안 동남구는 공백없는 행정서비스 제공 및 신청사 이전을 위해 3월 인테리어 공사를 마치고 집기배치를 완료했으며, 청사 이전 시 시민들의 혼란을 방지하기 위한 신청사 이전 홍보에 주력하고 있다.

  

곽현신 동남구청장은 “새 시대 개막의 시작이 될 수 있는 동남구청 신청사 이전을 위해 철저히 준비했다”며, “임시청사를 운영하면서 발생했던 내·외적인 불편사항을 해소하고 동남구민 편익 증진과 침체된 지역경제 활성화에 기여하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뉴스파고.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