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검색

보건용 마스크 15만개 매점매석한 유통업자 합동단속에 덜미

가 -가 +

한광수 기자
기사입력 2020-03-04

 

▲ 천안동남경찰서 마스크매점매석 유통업자검거  © 뉴스파고

 

[뉴스파고=한광수 기자] 충남 천안동남경찰서(서장 임종하)는 보건용 마스크 15만개를 매점매석하여 인터넷을 통해 비싸게 판매한 유통업체 대표 A씨를 충남도청과 합동단속하여 물가안정법위반 혐의로 입건했다.

 

경찰은 천안 소재 한 유통업체에서 마스크를 매점매석한다는 첩보를 입수하고 현장을 덮쳐 이들이 대용량 포장을 소분하여 판매하고 비닐봉투에 담아 버린 마스크 포장(30개입) 봉투 660개(2만개 분량)를 발견했다.

 

경찰은 A씨가 1개당 1600원 내지 2100원에 구매하여 인터넷 등을 통해 5개, 10개 단위로 판매하였으며 많게는 3배의 폭리를 취했다며, 매입경로를 역추적해 도매업체 등에 대하여 수사를확대할 방침이다.

 

한편, 경찰은 코로나19로 인해 전 국민이 어려움을 겪고 있는 시기에 사리사욕으로 유통질서를 교란하는 행위자에 대하여 끝까지 유관기관과 합동으로 엄정 단속하겠다고 밝혔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뉴스파고.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