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검색

천안시, '아프리카돼지열병 확산방지' 예정 축제· 행사 취소

가 -가 +

한광수 기자
기사입력 2019-10-04

 

▲ 천안시청전경     © 뉴스파고

 

[뉴스파고=한광수 기자] 천안시가 아프리카돼지열병 국내 발생이 11곳으로 늘어남에 따라 확산 방지를 위해 예정된 축제와 행사를 취소하는 등 비상체제에 들어갔다.

 

시는 아프리카돼지열병 확산을 차단하기 위해 선제적 대응으로 오는 5일부터 6일까지 광덕면 일원에서 개최할 예정이었던 호두축제와 5일 개최 예정이던 ‘2019 제2회 천안시 주민자치박람회’를 취소키로 결정했다.

 

이 외에도, 신방동 동네방네 마실콘서트(4일), 제11회 천안시 평생학습축제(5일), 제2회 생명 보듬 함께 걷기 캠페인(5일), 천안 국제 재즈스트리트(5일~6일), 성거읍 2019년 찾아가는 예술무대(5일), 도솔건강놀이한마당(8일), 천안시새마을회 새마을지도자 한마음수련대회(8일),천안 공원음악회(5일, 12일)도 전면 취소됐다. 

 

시는 10월에 집중된 행사 중 실내에서 개최되는 행사는 예정대로 개최하지만 대규모 야외 행사는 사안에 따라 취소, 연기, 축소로 유도해 나갈 방침이다.

관련기사


    Warning: Invalid argument supplied for foreach() in /home/ins_news3/ins_mobile/data/ins_skin/k/news_view.php on line 77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뉴스파고.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