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검색

세종시 환경관리원 정명기씨, 천만 원 습득 신고

가 -가 +

이원규 기자
기사입력 2019-12-26

 

▲ 세종시 환경관리원 정명기씨 현금 천만원 습득 신고     © 뉴스파고

 

[뉴스파고=이원규 기자] 세종특별자치시(시장 이춘희) 소속 환경관리원이 대형폐기물을 수거하던 중 1천만 원이 든 봉투를 발견해 아름파출소에 신고했다. 

 

세종시 환경관리원 정명기 씨는 지난 24일 오전 8시50분께 가락8단지에서 대형폐기물로 배출된 장롱과 서랍장을 수거하다 봉투 속에 들어있는 5만 원권 100개짜리 다발 2개를 발견했다. 

 

정 씨는 지체 없이 아름파출소에 신고했으며, 경찰은 “아파트 폐쇄회로(CC)TV 등을 조회해 반드시 주민을 찾아드리겠다”고 약속했다.

 

정 씨는 “돈을 발견한 순간 잃어버린 사람은 얼마나 애가 탈까라는 생각부터 들었다”며, “빠른 시간 내에 주인을 찾아 돈을 돌려줄 수 있길 바란다”고 말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뉴스파고. All rights reserved.